美국무부 “남북관계 개선, 북핵 해결과 별개로 진전될 수 없어”_빙고 글래스고_krvip

美국무부 “남북관계 개선, 북핵 해결과 별개로 진전될 수 없어”_인터넷 리오 그란데 두 술 카지노_krvip

미국 국무부가 남북이 철도·도로 연결과 현대화를 위한 착공식을 11월말∼12월초 진행하기로 합의한 것과 관련해 남북관계와 북한 비핵화 문제의 진전이 함께 가야 한다는 원칙을 재확인하며 유엔 회원국들의 제재 이행을 강조했습니다.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15일(현지시간) 남북 고위급회담 합의 내용과 관련한 질의에 "문재인 대통령이 밝힌 대로 남북관계 개선 문제는 북한의 핵 프로그램을 해결하는 것과 별개로 진전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우리는 모든 회원국들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따라 금지된 분야별 제품들을 포함, 유엔 제재들을 완전히 이행하기를 기대한다"며 "모든 국가가 북한의 불법적인 핵·미사일 프로그램을 끝내는 것을 돕기 위해 자신들의 책임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남북은 15일(한국시간)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고위급회담을 열어 철도·도로 연결과 현대화를 위한 착공식을 11월말∼12월초 진행하기로 하고, 경의선 철도 현지 공동 조사는 10월 하순부터, 동해선 철도 현지 공동 조사는 11월 초부터 착수하는 내용 등을 담은 공동보도문을 채택했습니다.

당초 남북은 지난 8월 말 남측 인원과 열차를 투입해 경의선 철도 북측구간 현지조사를 하려 했으나 유엔군사령부가 군사분계선 통행 계획을 승인하지 않아 무산된 바 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