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산간에 큰 눈 일부 산간도로 통제 _중앙 스포츠 베팅_krvip

강원 산간에 큰 눈 일부 산간도로 통제 _이길 수 있는 최고의 복권 게임_krvip

⊙앵커: 그러면 여기서 강원 산간지역의 지금 상황은 어떤지 알아보겠습니다. 대관령에 나가 있는 중계차를 연결합니다. 김민성 기자! ⊙기자: 대관령 정상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지금도 눈이 많이 내리고 있군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오전부터 내리기 시작한 눈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앞을 분간하기 힘들 정도입니다. 시간이 흐를수록 눈발은 강한 바람을 타고 점점 더 거세지고 있습니다. 오후 5시를 기해 강원 산간지방에는 대설경보가 해안지방에는 대설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지금까지 적설량은 대관령은 30.5, 진부령 22, 미시령 21.5, 진고개 20, 한계령 10cm입니다. 많은 눈이 내리면서 산간 도로의 차량 통행이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인제와 고성을 잇는 미시령 도로는 낮부터 차량 운행이 전면 통제되고 있습니다. 영동고속도로 대관령 구간은 상하행선 모두 정체를 빚고 있습니다. 도로 당국은 대관령 정상과 구산 휴게소 부분 통제를 실시하면서 제설 작업과 함께 월동장비를 부착하지 않은 차량은 통행을 제한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월동장비를 갖춘 차량도 많은 눈 때문에 거북이 운행을 하고 있습니다. 진부령과 한계령 등 다른 산간 국도도 월동장비 없이는 차량운행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특히 밤이 되면서 도로가 빙판길로 변하고 있어 오늘 밤 강원 산간지방을 운행하는 차량은 서행운전과 함께 반드시 월동장비를 갖추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강원 산간지방에는 이번 눈이 앞으로 최고 40cm 이상 더 내릴 것으로 기상청은 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대관령 정상에서 KBS뉴스 김민성입니다.